CCAST 즐겨찾기추가하기

CCM 가수 '소리' 1집 앨범 '소리' 발표

CCAST 뉴스부 디지털뉴스부 기자 ccastkr@gmail.com
폰트
SNS기사공유
  • 트위터에서 기사공유 페이스북에서 기사공유 More
입력 : 2013-11-08 16:25 수정 : 2013-11-08 16:39

CCM 가수로 데뷔한 '소리'가 닫힌 마음과 다친 마음에 들려주고 싶은 곡들을 불러 1집 앨범 "소리"를 7일 발표했다.

전체 프로듀서를 맡은 재즈 피아니스트 신세빈은 평소 친분이 있던 재즈보컬 강윤미와 우연한 대화 중 이 프로젝트를 함께 기획하게 되었고 이 후에 클라리넷 연주자 김선영이 합류하여 지금의 '소리'의 라인업이 구성되었다.

'소리'는 앨범소개를 통해 신세빈과 김선영은 네덜란드 유학시절 한인교회에서 함께 신앙생활을 한 인연으로, 강윤미와는 네덜란드에서 함께 재즈를 공부하고 있다는 공통점으로 친분을 쌓았던 인연이었으나 셋이 함께 만났을 때 김선영과 강윤미도 또한 네덜란드에서 이미 만난 적이 있었음을 확인하고 이 프로젝트가 우연이 아니라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각자 개인이 가진 역량만으로 어느 정도까지 진행시켰을 때 믹싱과 마스터링이라는 난제를 만났으나 첫 열매에 대한 생각과 자원하는 마음을 가진 엔지니어 이호영을 만나게 되어 감사하게도 마지막 단계까지 올 수 있었다고 한다.

곡은 자작곡 4곡과 찬송가 3곡을 강윤미가 부르고 또 김선영이 연주하는 형식으로 총 14곡이 수록되어 있다.

소리의 부제인 '닫힌 마음, 다친 마음에 들려주고픈'은 이 앨범의 목적과 대상을 드러내어준다. 그녀는 "이번 앨범의 부제처럼 믿는다고 말하면서도 여전히 닫혀있고 자꾸만 다치고 베이는 마음에 위로가 되는 소리가 되길 바라는 마음이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1분 듣기 

 

소리 1집 '소리' 발표
▲소리 1집 '소리' 발표

 

 

폰트
comments powered by 디스커스